난터우는 대만의 중앙에 위치한 현입니다.



우리나라의 도와 같은 행정 구역의 단위로 난터우현입니다.


대만의 현 중 유일하게 바다를 접하지 않은 현으로, 


대만 원주민이 가장 많이 살고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대만의 가장 높은 산인 위산과 해와 달이 만나는 호수 르웨탄으로 유명한 지역입니다.



르웨탄 / 썬문레이크





르웨탄대만에서 가장 큰 호수로 매년 백만명 이상이 방문하는 가장 인기있는 관광 명소 중 하나입니다.


아리산타이루거 협곡과 함께 대만 3대 비경으로도 잘 알려진 곳입니다.


타이중에서 르웨탄으로의 이동이 관광객들에게 가장 많이 이용되는 노선입니다.


타이중에서 당일치기로도 여행이 가능하고, 시간의 여유가 있다면 몇 일 둘러봐도 모자란 매력적인 장소입니다.



르웨탄이 유명한 이유는 아름다운 풍경과 산맥 깊숙히 위치한 호수라는 특별함 때문입니다.


중국 청나라 시대부터 르웨탄에는 타오족이 거주하고 있었습니다.


타오족의 신화에 따르면 흰 사슴을 발견하고 사냥을 위해 뒤따르던 타오족이 르웨탄을 발견했고 르웨탄에 정착했다고 합니다.


현재 르웨탄 주변에 사는 타오족은 1,000명이 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이다마을에서 타오족을 관찰하고 타오족 전통 공연을 관람할 수 있습니다.





썬문레이크의 이름은 호수 동쪽이 태양의 모습을, 서쪽이 달의 모습을 닮아 지어졌다고 합니다.


지금은 댐이 건설되면서 두 호수가 합쳐져 그 모습을 관찰할 수 없지만,


원래는 해를 닮은 동쪽의 르탄과 달을 닮은 서쪽의 웨탄으로 나뉘어 있었다고 합니다.



호수의 북서쪽에 위치한 쉐이셔는 썬문레이크 여행의 시작지이며 관광 센터가 위치한 곳입니다.


호수의 동쪽과 남쪽은 썬문레이크에서 가장 인기 있는 지역이며 경치가 가장 좋은 곳입니다.


이 곳은 자전거로 이동을 하기도 좋은 코스입니다.


호수의 동남쪽에는 이다사오 빌리지가 위치하고 있습니다.


호수의 서쪽은 비교적 관광객들이 적으며 북쪽 리조트와 연결되는 길이 좋지 않습니다.


썬문레이크는 다양한 방법으로 여행이 가능하며 유람선, 자전거, 스쿠터, 버스 등 선택의 폭이 넓습니다.



1. 쉐이셔





쉐이셔는 관광객들이 르웨탄을 방문하기 위해 도착하는 도착지이며 동시에 여행을 시작하는 출발점입니다.


리조트와 숙박 시설, 레스토랑 등이 모여 있으며 교통의 허브입니다.


대부분의 버스가 쉐이셔 비지터 센터 앞으로 도착하며, 출발합니다.


스쿠터나 자전거를 빌릴 수 있는 상점이 즐비하고 다양한 가격의 숙박 시설도 이용 가능합니다.



2. 썬문레이크 유람선





썬문레이크를 가장 편리하게 여행하는 방법은 유람선입니다.


쉐이셔 부두에서 출발하는 유람선은 슈엔꽝쓰, 이다사오 부두를 차례로 방문하고 다시 쉐이셔 부두로 돌아옵니다.


유람선 이용 요금은 일일권 TWD 300, 한화 약 12,000원 정도로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행합니다.



3. 슈엔꽝쓰 / 슈엔장쓰



쉐이셔 부두를 출발한 유람선의 첫 도착지입니다.


삼장법사의 사리를 모시고 있었으나 슈엔장쓰로 사리를 옮겨 모시고 있습니다.


슈엔꽝쓰에서 슈엔장쓰까지 이동하는 셔틀버스가 운행중이며 10분 정도 소요됩니다.


1km 안되는 거리로 산책로를 이용하여 걸어 올라갈 수 있습니다.


산책로를 따라 자연을 감상하고 다양한 조형물을 감상하는 재미가 있습니다.





4. 이다사오





이다사오 선착장은 구족 문화촌의 케이블카와 연결되는 곳으로 쉐이셔와 같은 관광 인프라가 형성되어 있는 곳입니다.


타오족의 문화를 경험하고 체험하며 타오족 전통 공연을 관람할 수 있습니다.


호텔과 레스토랑 등 여행객을 위한 편의 시설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이다사오의 나이트 마켓에서 다양한 로컬 음식을 맛 보고 현지 관광 상품을 쇼핑하기에도 좋습니다.



5. 원우먀오, 문무묘





대만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원 중 하나인 문무묘는 중국 북부의 양식을 사용했습니다.


원래는 두 개의 절이 있었지만 1919년 댐을 건설하면서 물의 수위가 높아져 한곳은 붕괴되었고,


새로운 절은 1938년 현재 위치에 지어진 뒤 1969년 재건축 되면서 확장되었습니다.


공자와 관우를 모시는 문무묘는 르웨탄 호수를 바라보는 뷰포인트 중 아름다운 곳으로도 손꼽히는 장소입니다.



6. 썬문레이크 케이블카





이다사오 부두에서 도보 15분 정도 거리에 케이블카가 있습니다.


구족문화촌을 방문하기 위해 이용하게 되는 케이블카는 썬문레이크의 풍경을 한 눈에 보기에 매우 좋습니다.


케이블카 왕복 요금은 TWD 300, 한화 약 12,000원 정도 입니다.


매달 첫째주 수요일은 안전 점검으로 운영하지 않습니다.



7. 구족문화촌



출처 : wikimedia commons



원주민 문화 센터와 테마 파크가 결합되어 있는 구족 문화촌은 르웨탄의 가장 인기있는 관광지입니다.


현재 대만은 16개의 원주민을 인정하고 있지만, 


이전 대만에서는 9개의 원주민만을 인정했고 이로 인해 구족문화촌이라는 이름이 붙여지게 되었습니다.


전통 민속 마을을 체험하고 문화를 공유하는 뜻깊은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타이중은 대만 중부 여행의 중심지이며 시작점이기도 합니다.



론니 플래닛에서는 타이중을 대만 여행시 꼭 방문해야 하는 도시로 선정하기도 했습니다.


타이중은 대만에서 가장 높은 산들을 아우르고 있으며,


대만의 그랜드캐년이라 불리는 타이루거 협곡과도 맞닿은 넓은 면적을 자랑합니다.



타이중





타이중은 점점 발전이 되고 있는 도시입니다.


특히 다양한 예술을 감상할 수 있으며 독특한 분위기의 레스토랑, 카페 등 문화 도시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유명한 체인 레스토랑의 본점이 위치하고 있으며 특히 버블티의 근원지로도 유명합니다.


동쪽에 위치한 산맥으로 인해 비교적 태풍의 영향을 받지 않습니다.


대만의 수도 타이페이, 남부의 가오슝에 이어 대만 제 3의 도시이기도 합니다.


또한 아리산, 자이, 썬문레이크 등으로의 여행이 가능한 지리적 요충지입니다.


중국과 일본, 원주민의 다양한 문화의 영향으로 타이중만의 독특한 문화가 형성되어 있습니다.





타이페이에서 타이중



타이페이에서 타이중으로 가는 가장 빠른 방법은 고속 열차 HSR을 이용하는 것입니다.


타이페이에서 1시간 이내로 타이중 기차역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타이중 HSR 고속 열차 역은 타이중 도심의 남서쪽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타이중 역까지는 10분 정도 소요되는 짧은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타이중 시내의 다양한 관광 명소를 둘러보기에 무리가 없습니다.


타이페이에서 타이중까지 버스로도 이동할 수 있습니다.


타이페이에서 2시간에서 2시간 30분 정도 소요됩니다.



1. 타이중 공원





타이중 시내에서 가장 큰 공원인 타이중 공원은 산책을 하기에 좋은 곳입니다.


공원안에는 일월호라는 연못이 있으며 호수를 가로지르는 호심정의 전망은 타이중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곳입니다.


또한 공원 북쪽에 위치한 신사를 방문하는 것도 좋습니다.


타이중 시민들의 쉼터인 타이중 공원을 산책하면서 일상에 지친 마음을 힐링하고 여유를 만끽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2. 미야하라 아이스크림



출처 : flickr / Shou-Hui Wang


타이중을 방문했다면 대만에서 가장 유명한 아이스크림인 미야하라 아이스크림을 맛봐야 합니다.


타이중 기차역에서 도보로 얼마 걸리지 않는 미야하라는 궁원안과로도 잘 알려져 있습니다.


일제 점령기 시절 일본의 박사인 미야하라가 세운 안과 건물을 대만의 베이커리 회사에서 매입하여,


현재는 아이스크림과 차 등을 판매하는 베이커리 가게로 탈바꿈한 건물입니다.


고급 쿠키와 케이크 역시 지나칠 수 없는 먹거리이며, 2층의 고급스러운 식당에서 식사를 할 수 있습니다.


100명 이상의 관광객들과 현지인들이 줄을 서서 토핑된 아이스크림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인내심이 필요합니다.



3. 20호 창고


일제 강점기 시절 화물 창고였던 곳을 예술가의 공간으로 재 탄생시킨 곳입니다.


철도를 따라 7개의 창고가 자리하고 있으며 20호 창고와 21호 창고는 전시 공간과 카페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22호 창고부터 26호 창고까지는 예술 작가들의 창작 공간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4. 초오도 


초오도는 국립 자연 과학 박물관과 국립 미술관을 연결하는 3.5km 길이의 거리를 말합니다.


예술 서적과 예술품을 판매하며 다양한 이벤트와 작은 행사가 열리는 예술 거리입니다.


대만의 예술 문화에 관심이 있다면 한 번 방문해도 좋은 곳입니다.



5. 국립 자연 과학 박물관


아이들과 대만 여행을 하신다면 박물관에 들르는 것도 좋습니다.


규모가 큰 박물관은 각 전시실을 둘러보며 다양한 생태계와 동식물을 확인할 수 있는 의미있는 공간입니다.


특히 인기가 있는 전시실은 공룡 전시실로 실물 크기의 공룡이 실제로 움직이는 것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3D 극장, 온실, 갤러리 등 볼거리가 가득한 흥미로운 곳입니다.



6. 레인보우 빌리지





타이중 여행의 가장 매력적인 장소 중 하나입니다.


중국 출신의 군인을 수용하기 위해 세워진 군부대의 마을 안뜰이었던 이 곳은,


마지막 중국 군인 중 한 명인 황용푸는 이 곳을 떠나기를 거부하였고, 


다채로운 색과 디자인으로 벽화를 그리기 시작하면서 현재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94세의 노인의 된 황용푸는 아직 이 곳에 살고 있으며 레인보우 할아버지로 불리며 많은 관광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7. 펑지아 야시장



출처 : wikipedia commons



펑지아 야시장은 타이중에서 가장 크고 유명한 야시장입니다.


야시장임에도 불구하고 특이하게 오후 2시부터 영업이 시작되며, 오후 6시가 되면 사람들로 길이 꽉차게 됩니다.


대만의 모든 음식이 몰려 있다고 해도 과장이 아니며 인산인해를 이루는 모습은 생동감 있는 풍경을 만들어냅니다.




해발 2,484m의 아리산은 압도적인 자연 풍경으로 유명합니다.



일출과 일몰, 트레킹을 위해 수 많은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습니다.


아리산이라고 부르는 곳은, 아리산 국립 경관 지역 아리산 국립 관광 공원의


북쪽에 있는 지역으로 관광 시설, 편의 시설, 아리산 철도역, 하이킹 코스가 밀집되어 있는 지역입니다.



아리산





자이에서 펀치후로 이동한 후, 펀치후에서 아리산으로 이동하려면 버스를 이용해야 합니다.


펀치후에서 버스를 타면 약 1시간 정도 걸려 아리산 입구에 도착합니다.


아리산 입구에 도착하면 타고 있던 버스에서 내려 아리산 입장료를 지불해야 합니다.


성인의 경우 TWD 300, 7세부터 12세 사이의 아동은 TWD 150, 한화 약 12,000원 / 6,000원 정도 입니다.


입구에서 입장료를 낸 후 입구를 지나 큰 길을 따라가면 아리산역에 도착하게 됩니다.


아리산역의 숙박 시설과 편의 시설은 세븐일레븐 주위에 모여있습니다.


아리산역을 등지면 정면으로 계단이 보이고 계단 아래로 세븐일레븐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아리산에서 숙박을 하시려면 이 근처의 숙소에서 묶으시면 되고, 당일 관광이라면 여행자센터에 짐을 보관할 수 있습니다.





아리산역





아리산역은 크게 두 개의 노선을 운행하고 있습니다.


Chaoping 자오핑역과 Sacred Tree 선무역이며 아리산역에서 각각 1.5km 정도 떨어진 가까운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자오핑 노선은 일출을 보기 가장 좋은 장소라는 추산역과 같은 노선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일출을 보기 위한 일출 열차의 출발 시간은 매일 바뀌며, 전날 16시 30분에 아리산 역과 각 호텔에 공지됩니다.



 

 자오핑 노선

 선무 노선

 역

자오핑역 

추산역 

선무역 

 가격

성인 TWD 100 / 아동 TWD 50

성인 TWD 150 / 아동 TWD 75 

 성인 TWD 100 / 아동 TWD 50

 소요 시간

 약 10분

 약 30분

 약 10분



추산역





아리산의 일출을 보기 위해 매일 새벽 수 많은 사람들이 기차에 몸을 싣습니다.


일출 시간 1시간 30분 정도 전에 아리산 역을 출발하여 추산역으로 향합니다.


일출 후 30분 정도 후에 열차는 다시 사람들을 싣고 아리산으로 돌아옵니다.


날씨가 시시각각 변화하는 아리산은 일출을 보기 힘든 날이 많다고 합니다.


여름에도 겨울 옷이 필요할 정도로 날씨가 추우며 재킷을 하나 지참하는 것이 좋습니다.


대부분의 관광객들은 추산역에서 내려 일출 포인트인 샤오리위완산 전망대로 발걸음을 재촉합니다.


하지만 추산역에서 10분 정도만 더 등산을 한다면 대부분의 관광객들은 잘 모르는 오가사와라 전망대로 이동할 수 있습니다.


오가사와라 전망대는 해발 2,488m로 추산 전망대 2,451m 보다 30m 정도 더 높은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자오핑역





아리산의 트레킹이 시작되는 자오핑역은 아리산의 자연을 본격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곳입니다.


아리산의 가장 유명한 코스는 추산역에서 일출을 본 후 자오핑역에서 하차하여 트레킹을 시작하여


선무역에서 트레킹을 끝낸 후 아리산역으로 돌아오는 반나절 코스입니다.


자오핑역에서 선무역까지 이어지는 다양한 트레킹 코스는 자연이 만든 예술품을 감상하는 시간을 선사합니다.


자오핑역의 유명한 곳은 자매 연못으로 불리는 연못입니다.


한 남자를 사랑한 자매는 서로 그 사실을 알고 동생이 연못에 빠진 후 언니도 연못으로 들어갔다는 전설이 있는 곳입니다.


수 천 년의 세월을 거친 고목들과 안개가 자욱한 숲의 풍광은 마치 동화 속 나라를 연상시킵니다.



선무역





선무역은 그 이름답게 신성한 나무가 사는 곳입니다.


천 년의 세월을 품은 숲을 걸으며 자연과 동화되는 체험은 꼭 해봐야 하는 경험 중 하나입니다.


현천 상제를 모시는 수전궁, 코끼리 모양을 닮은 상비목 등 신비한 풍경으로 가득합니다.


자오핑역에서 선무역으로 향하는 트레킹 코스의 종착점은 Ciyun Temple 시윤사입니다.


이곳은 선무역 근처에 위치한 절으로 아리산의 일몰을 보기 위해 사람들이 모이는 장소입니다.


일몰의 풍경은 아리산역 기차역 주변에서도 감상이 가능합니다.




아리산은 당일 일정으로는 충분하지 않습니다.


일출을 보려면 아리산에서 하루 숙박을 하는 것이 가장 좋으며,


일몰을 감상하시려면 역시 아리산에서 하루 숙박을 하시는 것을 권장합니다.


일출과 일몰 관계 없이 아리산 트레킹이 목적이라면 하루 일정으로도 가능하지만,


시간을 갖고 천천히 여유로운 마음으로 대만 최고의 성산을 감상하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