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교의 구스타프는 구교의 발렌슈타인을 향해 돌진합니다.



스웨덴의 구스타프가 30년 전쟁에 참여하면서,


신교는 브라이턴펠트 전투 레흐강 전투에서 승리를 쟁취하며 구교를 압박하게 됩니다.


구스타프와 발렌슈타인은 뤼첸에서 전투를 벌이게 되며,


30년 전쟁 사상 가장 중요하며 가장 치열했던 격전의 전투 뤼첸 전투가 벌어집니다.


▶ 레흐강 전투 확인하기

▶ 브라이턴펠트 전투 확인하기

▶ 스웨덴 환율, 화폐 확인하기



뤼첸 전투



출처 : wikipedia



계절이 겨울로 접어들게 되어 작은 마을인 뤼첸에 숙영지를 꾸리던 발렌슈타인은


파펜하임이 보급품 확보를 위해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구스타프가 뤼첸으로 진격하고 있다는 소식을 듣게 됩니다.


오전 7시 스웨덴군은 발렌슈타인의 황제군을 향해 진격하고, 오전 9시 양측의 군대는 서로를 확인하게 됩니다.


오전 10시 양 측은 서로를 향해 포를 발사하며 견제를 하다가, 오전 11시 구스타프가 기병을 이끌고 돌진합니다.


마을이 한눈에 내려다 보이는 언덕 위에 진을 친 발렌슈타인은 대포 약 20문을 설치하고 방어진을 꾸렸으며,


스웨덴 군은 황제군을 공격하기 위해 2개의 도랑을 건너야 하는 불리한 위치에서 공격을 전개해야 했습니다.



스웨덴 군은 도랑을 건너기 위해 포병을 도랑앞에 배치하여 황제군의 머스킷병을 공격합니다.


황제군 역시 포 공격으로 스웨덴군을 저지했으며 양쪽의 피해가 늘어갑니다.


스웨덴 군은 도랑 건너의 황제군 포병을 제압하고,


또한 우익의 구스타프의 기병이 발렌슈타인의 좌익을 공격하며 황제군의 중앙군을 위협하게 됩니다.



열세에 놓인 발렌슈타인은 포병대와 기병대를 활용하여 방어에 열중했으며,


파펜하임과 크로아티아 기병이 다시 전선에 합류를 하게 되며 사기가 올라가게 됩니다.



하지만 저돌적인 파펜하임은 군대를 제대로 정비하지 못한채 스웨덴 군대 속으로 돌진했으며,


스웨덴의 머스킷병에 일제 집중 사격을 당하며 전사하게 되고 황제군은 붕괴하기 시작합니다.





구스타프의 죽음



출처 : wikipedia



구스타프 좌익의 베른하르트는 발렌슈타인 군과 전투를 벌이고 있었으며 열세에 놓이게 됩니다.


이 소식을 접한 구스타프는 베른하르트의 사기를 올리고 지원하기 위해 좌익으로 이동하였으며,


소수의 스몰란드 기병과 몇 명의 근위대만 이끌고 도랑을 건너게 됩니다.



하지만 좁은 숲 속의 도랑길에서 황제군의 피콜로 미니가 이끄는 기병대와 만나게 됩니다.


흉갑 기병으로 구성된, 수적으로도 우세였던 황제군의 공격에 구스타프는 퇴각하게 되지만,


황제군의 추격과 집중 사격을 받은 구스타프는 총에 맞아 전사하게 됩니다. 



구스타프의 죽음은 스웨덴 군의 사기를 떨어뜨립니다.


또한 스웨덴 중앙군이 황제군의 중앙군의 포에 밀리기 시작하며 큰 피해를 입게 됩니다.


스웨덴의 중앙군이 궤멸되고 발렌슈타인은 기병을 양쪽으로 나누어 스웨덴 군을 포위하고 일방적인 공격을 퍼붓게 됩니다.



스웨덴 군은 큰 위기에 직면하게 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