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타 섬은 그리스의 남쪽 바다에 떠있으며 


에게해의 남단부 중앙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그리스의 섬 중에는 인구가 가장 많은 섬이며, 지중해에서는 크기가 다섯 번째로 큰 섬입니다.


그리스 문명의 시발점이자 유럽에서 처음 나타난 문명인 미노스 문명의 발상지로,


그 역사가 기원전 2000년까지 거슬러 올라가는 매우 장엄하고 거대한 역사의 중심지입니다.



크레타 섬의 역사



출처 : wikipedia



시기 

 사건

 기원전 3000년경

 미노스 문명 발상

 기원전 18세기

 크노소스 왕권 크레타 섬 통일

 기원전 17세기

 크노소스 궁전 건축

 기원전 15세기

 크노소스 궁전 파괴, 미노스 문명 멸망

 기원전 66년 

 로마의 속주로 전락

 9세기 - 10세기

 이슬람 세력에 의해 점령 당함

 13세기 

 베네치아에 귀속당함

 17세기

 오스만 제국의 지배하에 통치 당함

 18세기

 그리스령으로 복귀 

 20세기

 영국의 고고학자 에번스가 크노소스 유적 발굴

 




미노스 문명



출처 : wikimedia



미노스 문명은 그리스 최초의 문명이자 유럽 최초의 문명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미노스 문명의 가장 대표적인 유적으로는 크노소스 궁전을 꼽을 수 있으며,


원시 크레타 상형문자 역시 대표적인 유적 중 하나입니다.



특히 고고학자 에번스가 발견한 대량의 점토판에 쓰여진 선형 A문자는 아직까지도 해독을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여성의 사회 참여도가 높았던 문명으로 확인이 되고 있으며, 소와 뱀의 여신을 숭배하였다고 합니다.


이집트 문명과 레반트 지역과의 활발한 교류가 있었으며, 기원전 15세기 미케네 문명에 의해 멸망했습니다.



약 1만여 년 전 유럽과 아프리카 사이에 존재했던 전설의 대륙 아틀란티스의 일부분이라고도 하며,


지진과 해일로 인해 바다속으로 가라앉은 아틀란티스의 수수께기를 풀기 위해 연구를 지속하고 있습니다. 


찬란한 문화를 이룩하던 미노스 문명은 미케네 문명에 의해 멸망되었지만,


갑자기 쇠퇴한 미노스 문명은 산토리니의 화산 폭발이 멸망의 가장 큰 원인으로 보는 학자들도 많습니다.



크노소스 궁전



출처 : wikimedia



크노소스 궁전은 대부분 4층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두 개의 층은 지하에 묻혀 있습니다.


기원전 30세기부터 서서히 번영을 맞이한 크레타 섬은 기원전 18세기에서 15세기까지 황금기를 맞이합니다.


이 황금기 시기의 통치자의 이름이 미노스였으며, 그로 인해 미노스 왕조, 미노스 문명이라 칭하고 있습니다. 


미노스 왕궁의 소재지가 크노소스이기 때문에 궁전을 크노소스 궁전이라 부릅니다.



크노소스의 궁전은 지금도 수 많은 건축학자들이 찾고 있습니다.


크노소스 궁전의 수도관은 굵기가 서로 다른 도자기로 만들었는데,


배수 체계가 매우 과학적며 현재 스위스에서 신청한 설계 특허품과 별반 차이가 없을 정도라고 합니다.


크노소스 궁전의 개인 욕조의 경우도 현재의 욕조와 비교하여 손색이 없을 정도입니다.


욕조에는 우유를 사용한 흔적이 발견되었으며 화장실의 창문과 통풍구 역시 건축학자들을 놀라게 합니다.



왕과 왕비의 처소는 거실을 마주보고 있게 설계되었으며 거실에서 각기 다른 계단을 통해 침실로 들어갈 수 있습니다.


독립된 욕실이 있었으며 욕실에는 화장을 할 수 있는 공간도 따로 마련이 되어 있습니다.



미노스 문명은 미케네 문명과 아테네에 영향을 미쳤으며, 이집트 문명의 영향을 많이 받은 것으로 보여집니다.


크레타 섬의 미노스 문명은 아시아, 아프리카, 유럽 교류의 구심점이었습니다.



미노스 궁전 전설



전설에 의하면 미노스 궁전(크노소스 궁전)에는 반인반우의 괴물이 살고 있었으며,


아테네 사람들은 매년 젊은 남녀 7쌍을 괴물에게 바치고 있었습니다.


테세우스라는 젊은 청년이 괴물을 물리치기 위해 크레타섬으로 들어갔으며,


괴물을 물리치지만 미노스 궁의 미궁에 갇히게 됩니다.



테세우스를 사랑한 괴물의 딸이 탈출을 돕게 되고 공주는 죽게 됩니다.


청년은 배의 흰 돛을 검은 돛으로 교체하여 공주의 죽음을 애도하지만,


테세우스의 부친인 아이게우스는 검은 돛을 보고 아들이 괴물에게 죽임을 당했다고 생각하여 바다에 몸을 던집니다.



에게 해란 이름은 아버지의 슬픔을 담고 있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