십자군 본대가 예루살렘으로 진격합니다.



1차 십자군 전쟁의 서막이 오르게 됩니다.


타란토의 보에몽, 부용의 고르푸르아, 볼로듀의 보두앵, 툴루즈의 레몽 등


유럽 각지의 군주들이 콘스탄티노플로 집결하기 시작합니다.


▶ 십자군 전쟁의 원인 확인하기

▶ 비잔티움 확인하기



셀주크 투르크 니케아 함락



출처 : wikipedia



당시 셀주크 투르크의 왕이었던 아르슬란은 십자군이 공격해온다는 소식을 듣지만,


민중 십자군의 형편 없는 실력에 방심을 하여 십자군 본대의 침공까지 무시해버립니다.


셀주크의 수도였던 니케아를 비우고 형제들과의 권력 싸움에 몰두하던 아르슬란


니케아가 십자군에 의해 함락되었다는 소식에 황급히 니케아로 돌아옵니다.


십자군과 전면전에 나선 셀주크 투르크는 전투에서 패하게 되며,


아르슬란은 니케아의 시민들을 학살하지 않는 조건을 내세우며 비잔티움에게 항복을 약속합니다.



비잔티움은 니케아 성을 점령하고 약속대로 학살을 금지합니다.


전투는 십자군이 했지만 모든 이익은 비잔티움이 챙기게 된 상황이 발생하자,


십자군과 비잔티움의 갈등은 깊어가고 니케아 공방 이후 비잔티움은 십자군에 대한 모든 지원을 중지합니다.





안티오크 전투



니케아에서 쫓겨나듯 나온 십자군은 안티오크를 향해 진격합니다.


안티오크는 망루 400개가 있었으며 총 성벽의 길이가 12km에 달하는 요새였습니다.



안티오크에 다다른 십자군은 약 1만명 정도였으며 병력이 매우 열세인 상황이었습니다.


비잔티움의 지원이 끊기고 기나긴 행군에 지친 십자군은 굶주림에 시달립니다.



반면 안티오크 성안의 오스만 투르크는 상대적으로 식량이 풍부한 상황이었습니다.


안티오크의 군주 야기 시안은 성 안의 기독교인들을 성 밖으로 내보내 참호를 파라고 명령한 뒤 성을 닫아버립니다.


십자군은 성 밖으로 나온 기독교인들의 식량까지 지원을 해야했으며 식량난이 더욱 심해집니다.



십자군에 포위된 안티오크는 근처의 이슬람 세력에게 지원을 요청하지만,


알레포와 다마스쿠스는 서로간의 세력 싸움으로 인해 지원을 거부합니다.


지원에 응한 모술은 지원군을 파견하지만 안티오크로 바로 지원을 오지 않고, 세력 확장을 위해 에데사로 향하게 됩니다.



지원이 오지 않자 절망감에 빠진 안티오크군은 십자군의 보에몽과 내통을 하게 되고 성은 함락됩니다.


처음에는 유리한 상황이었지만 지원군이 오지 않은 안티오크는 십자군에 의해 점령당하게 되고,


안티오크를 점령한 십자군은 중요한 거점을 확보하게 됩니다.



예루살렘 공방전



출처 : wikipedia



1099년 6월 안티오크를 점령한 십자군은 예루살렘으로 진격합니다.


당시 예루살렘은 이슬람 시아파인 이집트 파티마 왕조가 지배를 하고 있었습니다.


안티오크에서 예루살렘으로 진격하는 십자군은 약탈하지 않는 조건으로 수니파의 도움을 받으며 예루살렘에 도착합니다.



공성탑으로 밀어 붙인 십자군은 예루살렘 탈환에 성공합니다.



1차 십자군은 예루살렘을 탈환하며 승리를 쟁취합니다.



+ Recent posts